[마음메모] 채호기, '해질녁'
[마음메모] 채호기, '해질녁'
  • 김정한
  • 승인 2019.07.17 08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 

 

 

따뜻하게 구워진 공기의 색깔들

멋지게 이륙하는 저녁의 시선

빌딩 창문에 불시착한

구름의 표정들

발갛게 부어오른 암술과

꽃잎처럼 벙그러지는 하늘

태양이 한 마리 곤충처럼 밝게 뒹구는

해질녁, 세상은 한 송이 꽃의 내부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